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제주어린이집 보육교사 피의자 구속영장피의자 범행 부인, 경찰 “범죄 의심 상당 이유, 증거인멸 도주우려”
[제주도민일보 DB] 제주경찰이 지난 16일 오후 애월읍 어린이집 보육교사 살인사건 피의자를 제주로 압송하고 있다.

제주 어린이집 보육교사 살인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경찰이 피의자에게 강간 살인 혐의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제주지방경찰청은 17일 오후 8시쯤 박모씨(49)에게 강간 살인혐의를 적용,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현재 피의자 박씨는 부인하고 있다. 하지만 경찰은 죄를 범했다고 의심할 만한 상당한 이유가 있고 증거인멸 및 도주 우려가 있다고 보고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