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농수축산
마늘 수확 전쟁, 농협·해병대 저력 발휘주산단지 대정·안덕·한경 지역에 1000명 군인 투입

제주농협이 본격적인 마늘 수확철을 맞아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특히 농협은 최근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 ‘제주농업인력지원센터’를 통해 유무상 인력을 모집해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지원하고 있다.

15일 농협 제주지역본부(본부장 고병기)에 따르면 해병9여단(여단장 김계환 준장)은 14일 200여명 투입을 시작으로 18일까지 대정, 안덕, 한경지역에 연인원 1000여명을 지원해 취약농가 일손 돕기에 나설 예정이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