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교육의원
김창식, “학교장에 자율적 책임경영 맡길 것”
김창식 교육의원 예비후보

제주시 서부권 교육의원 김창식 예비후보는 2일 "학교경영은 학교장에 자율적인 책임경영을 맡기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김 예비후보는 "학교장에게 책무성과 자율권을 보장함으로써 학교에 맞는 특색있는 교육과정을 편성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공약했다.

이어 김 예비후보는 "학교 교육의 본질은 지덕체 교육의 함양에 있다"며 "이는 학교교육과정에도 잘 나타나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김 예비후보는 "학생들에게는 기초적인 학습 능력이 갖춰져야 하고 감성과 인성교육이 갖춰져야 하며 기본적인 체력과 정신적 마인드가 갖춰져야 한다"며 "학교장은 학교교육과정을 편성 운영하는데 이러한 학습요인을 학교의 여건과 규모, 그리고 학생, 학부모들의 요구에 맞게 구성해 학생교육에 적합한 교육과정이 만들어져 운영할 수 있도록 자율권을 주고 책무성을 갖도록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예비후보는 "교육부, 교육청에서 국가차원이 교육과정이 만들어주면 학교장은 국가교육과정을 바탕으로 학교급, 학교여건에 맞게 교육구성원들과 함께 학교교육과정을 편성운영 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한 김 예비후보는 "학교장은 학생교육에 필요한 덕목들을 사전에 수요 조사해 학생, 학부모, 교사가 요구하는 요인들을 교육과정 수립에 반영할 수 있도록 해 교육과정을 편성 운영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김 예비후보는 "학습지도면에서 학생들이 기초학습능력을 갖추고 재미있는 학습시간이 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생활 지도면에서는 감성과 인성교육에 중점을 둬 학생들이 서로 협동하고 도와주며 생활할 수 있도록 함으로 학교폭력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재차 강조했다.

또 김 예비후보는 "학생들이 재능신장을 위해서는 학생들이 요구하는 다양한 예체능 프로그램이 반영돼 학생들이 특기 적성 교육이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김 예비후보는 "이러한 일련의 교육활동은 학교마다 여건과 학생들이 요구에 맞도록 특색있는 교육과정을 구성해 운영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교육기관이 해야할 일"이라며 "학교장에게 필요한 예산을 지원할 수 있는 시스템이 돼야 한다"고 역설했다.

송민경 기자  aslrud7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